군산교차로
선택
자동완성
검색어 자동완성
 
  • [오늘의 소식] 제92주년 옥구농민항일항쟁기념행사 개최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군산교차로
  • 19.11.06 11:01:24
  • 추천 : 0
  • 조회: 24

 

제92주년 옥구농민항일항쟁기념행사 개최

 

군산시가 제92주년 옥구농민 항일항쟁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5일 군산시에 따르면 기념행사는 옥구농민항일항쟁기념사업회 주관으로 임피중학교 내 옥구농민항일항쟁기념비 앞에서 강임준 군산시장을 비롯하여 유공자 후손 및 학생, 시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식전공연을 시작으로 재현행사와 기념식으로 진행됐다.

기념행사에 앞서 고살매농악단은 임피역에서 흥겨운 풍물로 행사의 시작을 알렸다.

옥구농민항일항쟁기념비 앞(임피중학교 내)에서 이어진 식전공연에서는 민요와 호남검무보존회의 검무에 이어 예술컴퍼니아트문 단원들과 시민들이 함께하는 ‘이유있는 거부 – 제폭구민(除暴救民)’이라는 주제로 옥구농민항일항쟁 재현 퍼포먼스가 펼쳐졌다.

재현 퍼포먼스에서는 “이 나라가 누구의 나라요. 이 땅이 누구의 땅이요. 우리의 거부는 마땅한 것입니다. (중략) 우리 민족 역사와 전통을 다시 이어가기 위해서라도 이대로 가만히 있어서는 아니 됩니다.”라는 농민항쟁열사의 일제에 저항하며 만행을 규탄하는 연설이 더해져 행사의 의미를 더욱 특별하게 했다.

재현행사 후 거행된 기념식은 국민의례와 헌화, 경과보고, 기념사, 격려사, 축사, 애국지사 소개, 독립유공자 후손대표 인사 순으로 진행됐다.

옥구농민항일항쟁기념사업회장인 이진원 군산문화원장은 기념사에서 “항일투사들의 숭고한 민족정신을 이어받고 얼을 되새기는 자리에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격려사를 통해 “우리 고장 항일의 역사를 자랑스럽게 생각하며 선열들의 숭고한 애국정신을 시민정신으로 승화시켜 시민이 함께하는 자립도시 군산 건설을 위한 밑거름으로 삼아야 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군산문화원에서는 6일부터 오는 21일까지 옥구농민항일항쟁의 뜻 깊은 의미를 심어주고자 군산지역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태극기 및 무궁화그리기’ 공모를 한다.(문의 군산문화원 451-2138) 옥구농민항일항쟁은 1927년 11월 옥구 서수면에 있는 이엽사 농장 일본인 지주의 과중한 소작료 납부요구 등 혹독한 착취와 일제에 만행에 맞서 항거한 대표적인 농민항쟁이다.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